Shopping Cart

장바구니에 상품이 없습니다.

세일!

벌거벗은 임금님

2,700 3,000

저자 백도기
발행일 1986. 3. 31.
상세정보 / 296page / (mm) / g
ISBN 9788936500351

카테고리:

품절

한국 기독교 소설의 개척자이며 사실상의 완성자인 목사ㆍ소설가 백도기의 정예단편.

백도기 목사는 그렇게 성공한 목사가 아니다. 아니 오히려 실패한 목사라는 평이 합당할 것이다. 목사로서의 그의 주된 관심이 교회의 건물에 있지 아니하고, 수(數)의 확장을 무시한 채 인간의 고통에 집중되는 한 그는 계속 실패한 목사로 남게 될 것이다.
그에게는 한 사람 한 사람이 모두 교회이며 그리스도께서 친히 역사하시는 성전이다. 그렇기에 그리스도의 종이 되기로 결단한 그에게 한 인간의 고통을 외면할 용기가 있을 리 없다.
어둠 속에 버려진 사람들의 고통 때문에 가슴이 저려 그는 하얗게 밤을 새우기도 하고 무력한 자신에 대해 절망하기도 한다. 그러나 그가 이웃의 고통 때문에 열을 앓고 몸부림칠수록 그 당사자들의 고통이 치유되고 있는 이 역설은 어떻게 설명 될 수 있을까.

인간의 내적 고통에 대한 그의 집착은 우리로 하여금 그리스도의 고난의 의미를 되새기게 해 주며, 고통 없이는 결코 부활이 있을 수 없음을 일깨워 준다. 이런 의미에서 소설가 백도기는 누구보다 성공한 목회자이며 이 책에 실린 14편의 작품은 바로 인간에 대한 그의 목회적 관심이 빚어낸 값진 열매들이다. 《벌거벗은 임금님》의 아버지야말로 바로 저자의 참모습니다.

저자

백도기
1939년 전북 군산 출생1964년 한국 신학대학 졸업저서 : 《청동(靑銅)의 뱀》, 《등잔》, 《가룟유다에 대한 증언(證言)》역서 : 니코스 카잔차키스의 《최후의 유혹》, 《세계를 변화시킨 13인》제4회 기독교 문화상 수상

 

차례

조용한 개선(凱旋) / 어떤 행렬(行列) / 젊은 나목(裸木) / 은제(銀製)의 십자가(十字架) / 골짜기의 종(鍾)소리 / 아벨의 피 / 저 문(門) 밖에서 / K에 대한 추측(推測) / 벌거벗은 임금님 / 녹슨 자리 / 딸꾹질 / 모래 한 줌 / 숨은 소리 / 그 여름의 상처 / 저자 후기

책속에서

깊은 밤 사위가 적막에 쌓였을 때 나는 갑자기 이상한 열기(熱氣)에 사로잡혀 뭔가 굉장한 이야기를 쓸 것 같은 충동에 사로잡혀 허둥댄다. 그러나 새벽의 여명이 밝아 오면 그 이상한 열기와 신명은 어느덧 내 몸 속에서 사라져 버리고 한계투성이인 벌거벗은 자신과 맞닥뜨리게 된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