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opping Cart

장바구니에 상품이 없습니다.

세일!

환승역

9,000 10,000

 

저자 석용욱

발행일 2016.2.10

상세정보 무선 / 160page / 210×148mm / 230g

ISBN 9788936511371

카테고리:
* 회원구매 시 정가의 5% 포인트 적립.
  3만원 이상 주문 시 배송비 무료
* 해외 주문/배송은 불가합니다.

책소개

가고 있지도 않고, 오고 있지도 않고, 멈춰 있지도 않은 자리
막막한 환승역에 멈춰 선 그대에게…

인생의 전환점(Turning Point)에 서 있는 당신에게 바칩니다.

“왜 달리고 있는지 모르겠다고요?

잠시 타고 있던 열차에서 내려 보세요.”

어느 날 문득 당신은 스스로에게 묻습니다. ‘나는 왜 이 열차에 타고 있을까. 나는 무엇을 위해 달려가고 있는 걸까.’ 숱한 질문이 웅성대는 가운데 마음속에서는 치열한 싸움이 일어납니다. ‘이대로 확 내려 버릴까? 아냐. 뾰족한 대책도 없잖아. 가던 길 그냥 가자.’ 수십 수백 번 갈등하던 당신, 굳은 결심 끝에 타고 있던 열차에서 내립니다. 그저 ‘지금이 내릴 때’라는 막연한 생각 한 줄기만을 붙잡은 채 말이죠. 당신이 내린 곳은 바로 ‘환승역’입니다. 불현듯 타고 있던 열차에서 내린 사람들이 서성이는 곳. 자기도 모르게 내린 사람, 도망치듯 내린 사람, 누군가에게 떠밀려 내린 사람, 자신이 내리는 줄도 모르고 내린 사람 등. 내린 이유는 다양하지요. 가고 있지도 않고 오고 있지도 않고 멈춰 있지도 않은 자리. 환승역에 멈춰 서서 다음 열차를 기다리는 시간. 이곳에서 어떤 생각과 결심을 하게 될지 궁금하지 않으세요? 당신보다 조금 먼저 이곳에 내린 그의 이야기를 들어 보세요.

그림작가 석용욱, 방황하는 청춘에게 말 걸다!
심연에서 길어 올린 글과 그림으로 내면의 울림을 자아냈던 석용욱 작가. 간결하지만 깊은 여운을 남기는 그림 묵상집을 꾸준히 출간해 크리스천 청년들의 멘토가 되어 주었던 그가 이번에는 ‘청춘만화’를 선보인다. 이른바 청춘들에게 건네는 러브레터다. 이번 작품은 석용욱 작가 자신의 인생 고민과 갈등에서 출발한 자전적 만화이기도 하다. 2015년 세종도서로 선정된 《붉은 고래를 찾아서》가 기존 그림 묵상에 만화를 곁들인 과도기적 결과물이라면, 이번 청춘만화는 기승전결이 모두 만화로 이루어진 새로운 결과물이다. 이로써 석용욱 작가는 또 한 번의 장르 변화를 시도했다.
석용욱의 청춘만화 첫 번째 이야기는 ‘길’에 관한 내용을 담고 있다. 인생에서 때때로 맞닥뜨리게 되는 전환점(Turning Point), 그 길목에서 자신이 돌아온 길을 더듬어 보고 다음 행로를 향해 힘찬 걸음을 내딛도록 안내해 준다. 다만 이 책 속에는 명확한 답이 없다. 왜 환승역에 내려야 하는지, 어떤 노선의 어느 열차로 갈아타야 하는지, 환승 후에는 어떤 일이 벌어질지 등에 대해 아무것도 말해 주지 않는다. 그러나 단 한 가지 분명한 메시지를 남긴다. 쉼 없이 달려온 그 열차에서 내려 잠시 지나온 길을 돌아볼 필요가 있다는 것. 그것만으로도 충분하다. 알 수 없는 힘에 이끌려 환승역에 내린 주인공의 내적 고백을 따라가는 것만으로도 분명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차례

Scene 01 잠시 내려야겠어

Scene 02 히어로가 되고 싶었어

Scene 03 뭐하러 내린 거야?

Scene 04 흥미롭네, 그 열차

Scene 05 기다릴 수 있어

저자

석용욱
1977년생. 작가, 일러스트레이터, 그래픽 디자이너, 선교단체 간사 등등. 여러 분야를 두루 섭렵한 듯하지만 실상은 제대로 한 분야에 정착하지 못하는 유목민. 불혹의 마흔에 입문하며 돌아보니 아무것도 이룬 것이 없어 ‘멘붕’ 직전이다. 그래도 뭔가 이뤄질 것을 반신반의하며 여전히 삶을 개척하는 중.


대표작
《붉은 고래를 찾아서》, 《내 마음이 멈춘 그림묵상》, 《러브 캔버스》 외 다수가 있다.

맨위로